SNS 타임즈

정보네트워크 > 나눔.재활용

상세내용 [128918 번]
글 쓴 이 광화문 등록일자 2021-03-04 오후 12:47:01
이 메 일 lomi@daum.net
글 제 목 역전 만루포로 '4번' 가치 증명한 KIA 최형우 '중심타선 책임감 느껴'

"요즘 타격 감이 나쁘지 않습니다. 시즌 초반만큼은 아니어도 어느 정도는 올라왔어요"

결정적인 순간 KIA 타이거즈의 중심타자 최형우의 방망이가 힘차게 돌았다.

최형우는 26일 오후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시즌 KBO 리그 키움 히어로즈와의 원정경기에서 역전 결승 만루홈런을 쏘아올리며 KIA의 8대6 승리를 견인했다.

9연승에 도전하는 키움의 상승세를 꺾은 결정적인 한방이었다.

최형우는 KIA가 1대2로 뒤진 3회초 2사 만루에서 키움 선발 조영건의 시속 145km짜리 직구를 때려 중앙 담장을 넘어가는 역전포를 쏘아올렸다.

최형우는 "요즘 타격 감이 나쁘지 않아서 최대한 가볍게 치려고 했다. 중요할 때 가운데로 몰린 공이 들어왔다"고 홈런 상황을 설명했다.

4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한 최형우는 이날 5타수 3안타(1홈런) 4타점 2득점으로 활약했다.

상승세가 눈에 띈다. 최형우는 2경기 연속 대포를 쏘아올리는 등 최근 7경기에서 타율 0.407, 2홈런, 12타점을 기록하며 활약했다.

"어렸을 때는 타순을 크게 생각하지 않았다"는 최형우는 "아직 중심타자로 뛰고 있다는 점에서 책임감을 더 갖게 된다. 나를 더 발전시키는 부분이 된다"고 말했다.

맷 윌리엄스 감독은 최형우를 주로 지명타자로 출전시킨다. 이는 타격 집중에 도움이 된다.

최형우는 "체력적으로 아직 크게 힘든 것은 못 느끼고 있지만 아무래도 신경 쓸 부분이 하나 줄어들다보니 더 편하게 경기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KIA는 이날 승리로 시즌 전적 24승19패를 기록해 LG 트윈스(25승20패)를 승차없이 승률에서 앞선 5위로 밀어내고 단독 4위가 됐다.

최형우는 경기 후 팀이 4위에 올랐다는 소식에 "기분이 많이 좋다"며 "순위에 대한 생각을 많이 못했는데 어린 선수들이 특히 잘해주고 있다. 계속 꾸준히 올라가면 좋겠다"고 말했다.

[고척=CBS노컷뉴스 박세운 기자] shen@cbs.co.kr





관련 글 목록
제   목 작성자 작성일자 조회수
▶  역전 만루포로 '4번' 가치 증명한 KIA.. 광화문 2021-03-04 22

여론광장
진행중인 여론광장이 없습니다.
more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기사에 대한 반응
정보네트워크

1년간 가장 많이 본 기사
  1. 00 코로나 바이러스 이후의 세상 변화(1)
  2. 01 KBS 유치 ‘220만 의지’ 하나로
  3. 02 국립도시건축박물관, 치열한 경쟁 끝 설계..
  4. 03 "4.15총선은 개표 부정&qu..
  5. 04 현충일 맞아 숭고한 희생정신 참뜻 새겨
  6. 05 코로나 바이러스 이후의 세상 변화(2)
  7. 06 버락 오바마 “트럼프는 실패한 대통령” ..
  8. 07 “국가보훈처, 현충일 행사에 천안함 유족..
  9. 08 코로나19 ‘자가격리 구호물품 부족’ 대..
  10. 09 [칼럼] 추상(秋霜)논객 이상일의 일침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