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부여, 드론 활용 수해피해 현장 조사

은산면·외산면 일대 수해지역 삿삿이 촬영

기사입력 2022-08-25 오전 11:36:53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SNS 타임즈] 부여군(군수 박정현)이 수해복구 현장에 드론을 투입해 조사에 나서고 있다.

 

 

▲ 드론 수해현장 촬영 장면. (제공: 부여군/SNS 타임즈)

 

드론을 활용하면 현장 정보수집과 신속한 피해 규모 파악에 유리하다는 게 군의 설명이다.

 

산사태, 하천 범람에 따른 농경지·주택 침수, 매몰, 유실 등 장비와 인력 접근이 불가능한 곳도 촬영할 수 있다. 피해 규모가 심각한 만큼 현황을 면밀하게 파악해 조속한 시일 내에 복구를 완료한다는 목표다.

 

현재 드론 조종자 국가자격증을 보유한 직원이 은산면과 외산면 일대 수해 지역을 세밀하게 촬영하고 있다. 영상은 재난상황실과 하천·산림·농지 등 피해지 현황조사 관련 부서에 신속하게 전달된다. 피해지역을 세세하게 조사하는 데 드론을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관련 부서들이 긴밀하게 협업해 나가는 중이다.

 

▲ 드론으로 촬영한 수해현장 장면. (제공: 부여군/SNS 타임즈)

 

박정현 군수는드론은 인력이 접근하기 어려운 곳까지 이동해 신속하고 정확한 피해조사와 원인 분석이 가능하다, “빠른 복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Copyright, SNS 타임즈 www.snstimes.kr

류인희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