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cus on > Focus on

아시안컵 보령국제요트대회 막 올랐다

22일 대천해수욕장 해양머드박람회장 일원서 개막식 개최

기사입력 2022-07-22 오전 10:32:3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자료 사진: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 전시 요트. /SNS 타임즈

 

[SNS 타임즈] 국내 첫 아시아요트연맹 공인 요트대회인 ‘2022 아시안컵 보령국제요트대회의 개막식이 22일 보령 대천해수욕장 해양머드박람회장 상설무대와 머드테마파크 일원에서 열렸다.

 

아시안컵 보령국제요트대회는 충남요트협회가 주최하고 보령국제요트대회 조직위가 주관하며, 도와 보령시, 해양수산부 등이 후원한다.

 

 

김태흠 충남도지사와 김동일 보령시장, 조길연 도의장, 이경규 해수부 중앙해양안전심판원장 등 내빈과 선수·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개막식은 선수단 소개, 개회 선언, 퍼레이드, 축하공연, 선수대표 선서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번 대회는 킬보트 종목, 딩기 종목으로 진행되며, 국내 최초로 원디자인 킬보트 레이스를 펼친다.

 

킬보트(J70) 종목은 개최국인 한국과 프랑스, 덴마크, 이탈리아, 싱가포르, 인도, 말레이시아, 필리핀, 뉴질랜드 등 9개국 40여 명이 참가한다.

 

 

딩기(옵티미스트) 종목은 한국을 비롯해 폴란드, 그리스, 태국, 베트남, 말레이시아, 파키스탄, 인도, 인도네시아, 싱가포르, 일본 등 11개국 60여 명이 참가해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특히 J70 종목에서는 강력한 우승 후보인 뉴질랜드의 토마스 썬더 팀과 프랑스·덴마크의 신예로 떠오른 토마스 힐마이어 팀·매주 퓨걸저그 팀, 다년간 호흡을 맞추며 유럽 무대 우승 경험이 있는 이탈리아 팀의 4파전이 예상되는 가운데, 한국·말레이시아·인도 등이 아성에 도전한다.

 

이 자리에서 김 지사는이번 대회가 전 세계 요트인이 하나가 되는 대회가 되길 기원한다며,해양 신산업과 해양레저문화가 공존하는 새로운 해양시대의 중심지로 도약하기 위해한국판 골드코스트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 지사는이번 대회가 더욱 뜻깊은 것은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와 함께 개최되기 때문이라며,박람회를 보러 온 관람객들에게 요트의 매력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대회의 폐막식은 오는 24 17시 보령해양머드박람회장 상설무대에서 개최될 계획이다.

 

 

- Copyright, SNS 타임즈 www.snstimes.kr

류인희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