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소상공인 ‘경영 애로’ 해소… 500억 추가 투입

코로나19 장기화 긴급 3차 경영안정자금 지원

기사입력 2020-06-30 오후 12:47:1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사진 출처: istock)

 

[SNS 타임즈] 충남도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경영난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500억 원의 긴급경영안정자금을 추가 투입한다.

 

이는 최근 350억 원의 경영안정자금을 긴급 투입한 데 이어 500억 원을 추가로 투입, 긴급한 자금 수요를 해소하기 위한 것이다.

 

지원 대상은 도내 사업장을 두고 영업 중인 소상공인으로, 관광업, 음숙업, ·소매업, 서비스업 등 소상공인·자영업자 등이다.

 

다만, 금융, 보험, 주점, 귀금속, 도박, 사치, 향락, 사행성업종 등은 지원에서 제외된다.

 

업체당 지원 규모는 업체당 3000만 원으로, 상환조건은 2년 거치 일시상환이며, 업체 부담 금리에서 2%를 도에서 지원한다.

 

신청은 충남신용보증재단 본점 및 각 지점에서 하면 된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도 홈페이지(www.chungnam.go.kr)를 참조하거나, 도 소상공기업과에(041-635-2223, 3442) 문의하면 된다.

 

김석필 도 경제실장은코로나19로 인한 경기위축이 장기화하고 있다, “소상공인의 경영난이 예상되는 만큼, 경영해로 해소를 위해 지원을 확대하게 됐다고 말했다.

 

 

- Copyright, SNS 타임즈 www.snstimes.kr

류인희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