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7월부터 두루타로 갈 수 있는 마을 많아진다

수요응답형 버스 확대 운행… 장군면 내 11개 마을서 이용가능

기사입력 2020-06-29 오전 9:35:2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세종시가 대중교통 불편지역 주민을 위해 운행 중인 두루타 수요응답형버스 모습. (사진 출처: 세종시/SNS 타임즈)

 

[SNS 타임즈] 세종시가 수요응답형(DRT) 버스 두루타 운행지역을 오는 7.1일부터 장군면 내 총 11개 마을로 확대 운영한다.

 

두루타는 세종시가 대중교통 불편지역 주민들을 위해 읍면에 공급하는 수요응답형 버스로, 이용시간 최소 한 시간 전에 콜센터로 전화예약하면 되며 이용요금은 500원으로 저렴하다.

 

두루타는 기존 마을버스(51, 54)를 대체해 지난해 12월부터 장군면 지역에서 운행 중이며, 올해 1월부터 6 25일까지 이용객은 전년 동기간 대비 2.3배 증가한 2,177명에 이른다.

 

단순히 이용객만 증가한 것이 아니라 이동 편의성이 높아지면서 두루타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만족도도 매우 높다.

 

지난 3월 두루타 이용객 41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 한 결과에서는 10점 만점에 9.18점을 기록하는 등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았다.

 

이번에 두루타버스가 추가되는 지역은 송학1·2, 태산리, 봉안1리 등 4개 마을로, 기존 7개 마을(대교1·2·3, 산학, 하봉, 송정, 금암리)에 더해 장군면 내 총 11개 마을에서 운행하게 된다.

 

 

시는 수요응답형 버스가 빠른 시간 안에 목적지까지 갈 수 있도록 굴곡도 조정을 통해 총 노선길이를 단축하는 읍면 노선 효율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 생활권 내 운영되는 노선은 주민 동의하에 두루타로 대체해 언제 어디서나 1시간 전에만 예약하면 마을과 마을을 오가거나 주요 복지시설과 편의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교통체계를 변경중이다.

 

시는 장군면을 시작으로 오는 2021년까지 관내 전 읍면 지역에서 두루타를 확대 운영할 계획으로, 오는 7 18일부터는 금남면을, 11월중에는 연서면 일부지역을 주민 동의를 거쳐 운행을 개시한다.

 

김태오 교통과장은이번 두루타 확대 운행으로 장군면 내 이동 편의성이 보다 높아질 것이라며두루타를 이용하는 시민들께서는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마스크를 필수로 착용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Copyright, SNS 타임즈 www.snstimes.kr

김가령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