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론의힘 > Social 뉴스

군포시 주민자치회 시범 운영

자치계획 수립 등 권한 강화··실질적 풀뿌리자치 기대

기사입력 2020-05-15 오전 11:35:18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 군포시청

 

군포시가 주민자치 권한을 늘리는 실질적인 풀뿌리 민주주의를 위한 주민자치회 시범사업을 실시한다.

 

군포시는 이같은 내용의 ‘주민자치회 전환 시범사업 추진계획’을 확정하고사업지역으로 군포1동과 오금동  2 동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시는 이들 동의 주민자치회 위원 공모 신청을 6 5일까지 해당 주민센터에서 접수한  30~50명의 위원들을 선정할 예정이다.

 

이어 7월부터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갈 계획이다.

 

주민자치회는 기존의 주민자치위원회에 비해 권한이 대폭 늘어난다.

 

먼저 자치계획을 수립 집행할 있고회비 자체 재원 외에 사업수익이나 운영보조금후원금과 기금 등을 통해 추가로 재원을 충당할 있다.

 

또한 자치위원 위촉 권한이 주민자치위원회의 경우 동장에게 주어졌으나주민자치회는 시장에게 부여함으로써 자치위원의 위상이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주요 사업에 대한 결정권을 갖는 주민총회를 연간 1 이상 개최하도록 하는 주민들의 의사가 실질적인 힘을 얻을 있게 됐다.

 

주민자치회 위원 신청 자격은 군포1동과 오금동에 거주하는  19 이상의 시민이거나 학교기관단체 등에 속하는 사람으로 주민자치교육 6시간 이상 이수자여야 한다.

 

군포시는 올해 군포1동과 오금동  2 동에서 주민자치회 시범사업을 실시한데 이어시범사업에서 나타난 문제점을 보완해 내년에는 4 내후년에는 5 동을 추가하는 관내 11 모두로 확대할 방침이다.

 

군포시 관계자는 “실질적인 풀뿌리 자치를 위해서는 자치의 주역인 주민들의 참여의식 제고와 자치회의 권한 향상을 위한 제도화가 필요하다”며, “주민들이 주도하는 실질적인 민주자치 실현의 계기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Copyright, SNS 타임즈

 

고해봉 Social기자 (press@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