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론의힘 > Social 뉴스

아름중, 드라이브 스루 새 학기 교과서 전달

개학 이후 안정적인 수업과 부족할 수업 시수 대비

기사입력 2020-03-23 오후 4:28:00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신입생 대상 23, 24일 이틀 간 새 학기 교과서 배부

 

23일 아름중학교에서 드라이브 스루를 통해 교과서 전달 장면. (출처: 세종시 아름중학교/SNS 타임즈)

 

[SNS 타임즈] 코로나19 확산 대응을 위해 사회적 거리 두기로 대면 접촉을 피하고 있는 가운데 세종의 한 중학교에서 학교를 찾은 학부모와 학생에게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교과서를 나눠줘 눈길을 끈다.

 

아름중학교는 23일 차를 이용해 학교를 찾은 신입생 학부모에게 새 학기 교과서를 전달한다.

 

신입생들이 교과서를 미리 받아 봄으로써 개학 후 학교수업에 잘 적응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

 

사회적 거리를 두기 위해 23일과 24일 이틀 동안 1학년 13개 반을 둘로 나눠 담임교사들이 직접 나눠 준다.

 

지난 종업식때 2, 3학년 학생들은 교과서를 이미 받아갔지만 신입생들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개학이 계속 연기되어 새 학기 교과서를 수령하지 못했다.

 

이에 아름중은 대면접촉을 최소화해 차에서 내리지 않고 간단한 확인 절차 후 가방에 담긴 교과서를 담임교사가 직접 전달해주는 드라이브 스루 방식을 결정했다.

 

이날 아름중 교사들은 발열 체크와 손소독을 마치고 마스크를 착용한 모습으로 차량의 학부모들을 맞았다.

 

아름중 정문으로 진입한 학부모 차량들은 반시계 방향으로 돌아나가면서 담임교사가 직접 전달해주는 교과서를 받으며 서로 인사를 주고받았다.

 

 

점심시간을 이용해 학교를 방문한 한 학부모는코로나 때문에 외출을 최대한 자제했었는데 학교에서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교과서를 가져갈 수 있다고 전해와 가벼운 마음으로 교과서를 받으러 왔다고 말했다.

 

김성미 교장은예정된 4 6일 개학 이후 안정적인 수업과 부족해질 수업시수에 최대한 대응하기 위해 교과서를 나눠주기 위한 시간도 아껴서 수업에 전념하고자 선생님들과 많은 고민을 했다, “학생들이 긴 휴업일 동안 자기주도 학습이 잘 될 수 있도록 학교에서 최대한 지원을 하겠다라고 전했다.

 

 

- Copyright, SNS 타임즈 www.snstimes.kr

 

김가령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