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대전

대전시, 올해 전기이륜차 추가 보급 실시

추경예산 2억 8000만 원 투입(약 100대), 10일부터 접수

기사입력 2019-10-08 오전 9:02:18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SNS 타임즈] 대전시가 전기이륜차 추가 보급에 나선다. 

 

 대전시는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확보한 추경예산으로 오는 10일부터 올해 2차 전기이륜차 보급 사업을 시행한다고 8일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만 16세 이상의 시민 또는 대전시 내 사업장이 위치한 법인은 누구나 전기이륜차 보조금을 신청할 수 있으며, 개인은 1, 법인은 3대까지 신청 가능하다.

 

 보조금 신청 방법은 전기이륜차 제조판매사에서 구매계약을 체결하고, 구매지원 신청서를 환경부 전기자동차 통합포털(ev.or.kr) 시스템으로 전산 신청하면 된다.

 

 보조금은 전기이륜차 유형규모 및 배터리용량, 출력 등의 성능을 고려해 차등 정액 지원하고, 내연기관 이륜차를 폐차 후 구매하면 20만원을 추가 지원한다.

 

 보급차종은 환경부에서 인정 고시한 전기이륜차 보급대상 평가에 관한 규정을 충족한 14개 회사 23종의 차량으로, 전기자동차 통합포털(ev.or.kr)에서 차종 및 차종별 보조금을 확인할 수 있다.

 

 대전시 노용재 미세먼지대응과장은전기이륜차 보조금 지원사업에 시민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바라며, 앞으로도 대전시의 대기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2019년 전기이륜차 보급사업(2)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대전시 홈페이지 공고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전기이륜차 보조금 대상 차종 리스트. (출처: 전기자동차 통합포털(ev.or.kr) )

 

 

- Copyright, SNS 타임즈

원성욱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