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cus on > Focus on

독감환자 도내 첫 발생…조기 유행 우려

44주차 표본 검체서 A(H1N1)pdm09형 인플루엔자바이러스 검출

기사입력 2018-11-07 오후 4:38:3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SNS 타임즈 충남도 보건환경연구원은 질병관리본부와 공동으로 수행하고 있는인플루엔자 및 호흡기바이러스 실험실 감시 사업결과, 지난달 말 44주차에 채취된 호흡기 질환자 표본 검체에서 인플루엔자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7일 밝혔다.

 

▲  (자료사진: 독감바이러스 이미지/SNS 타임즈)

  

이번 인플루엔자바이러스 검출은 올해 들어 처음이다.

이는 지난해 47주차에 비해 3주가량 빠른 것이어서 독감 조기 유행 가능성이 우려된다.

 

검출 바이러스 유형은 지난 2009년 전 세계적으로 유행했던 A(H1N1)pdm09형이다.

 

독감은 인플루엔자바이러스에 의해 감염되는 급성 호흡기 질환으로 전염성이 높아 대유행을 일으킬 수 있는 질환이다.

 

증상은 일반 감기와 비슷하지만, 38℃ 이상 갑작스러운 발열과 기침, 두통, 근육통 또는 인후통 등이 나타난다.

 

감염환자가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 비말을 통해 감염될 수 있다.

또 어린이의 경우 성인과는 달리 구토와 설사, 복통과 같은 위장관 증상이 동반될 수도 있다.

 

도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인플루엔자바이러스 감염 예방과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평소 손씻기와 기침예절 등 개인위생 수칙을 철저히 지켜야 하며, 어린이나 노약자 등 면역 취약계층은 예방 접종을 받아야 한다라며백신은 접종 후 예방 효과가 2∼4주 걸리는 것을 고려해 유행 시기에 앞서 접종하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다.

 

 

 

- Copyright, SNS 타임즈

류인희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