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의 둘레 > 여행명소

단풍길 걸으며 ‘백제의 숨결’ 만끽

‘제2회 워킹페스타 인 백제’ 성료…일본 관광객 등 2000명 참가

기사입력 2018-11-04 오후 1:44:4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SNS 타임즈] 충남도는 한국관광공사, 부여군과 공동으로 지난 2∼3일 부여에서2회 워킹페스타 인(in) 백제를 개최했다.

 

▲ 제2회 워킹페스타 인 백제’  행사 장면. (사진= 충남도/SNS 타임즈)

 

이번 행사는 백제문화에 친숙한 일본인을 비롯한 국내·외 관광객과 걷기 동호회원이 백제권을 지속적으로 방문하는 계기 마련을 위해 지난해에 이어 마련한, 역사와 레포츠를 결합한 걷기 이벤트다.

 

▲ 제2회 워킹페스타 인 백제’  행사 장면. (사진= 충남도/SNS 타임즈)

 

행사 첫 날인 2일에는 정림사지에서 전야제로 야간음악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는 일본인 관광객과 부여군민 등 400여명이 참가, 퓨전 재즈공연과 한국 전통 국악 공연을 관람하고, 소원 빌기 정림사지5층석탑 탑돌이를 가졌다.

 

3일 본행사에서는 일본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국립부여박물관 사비마루에서 신광섭 전 부여박물관장의세계문화유산 백제와 일본과의 교류를 주제로 한 역사 강연과 박물관 투어가 진행됐다.

 

▲ 제2회 워킹페스타 인 백제’ 일본인 관광객 국립부여박물관서 다도체험 장면. (사진= 충남도/SNS 타임즈)

 

이어 열린 워킹대회는 일본 등 외국인 관광객 600명과 부여군민, 국내 걷기 동호회 회원 등 2000여명이 참가했다.

 

참가자들은 구드래 나루터를 출발해 관북리 유적지, 부소산성, 정림사지, 궁남지까지 5.1㎞ 구간을 3시간 동안 걸으며 백제 고도의 아름다운 단풍을 만끽했다.

 

▲ '제2회 워킹페스타 인 백제’ 행사 장면. (사진= 부여군/SNS 타임즈)

 

올해 행사는 특히 첫 대회 참가자들의 의견을 반영, 걷기 코스를 단일화 하고, 출발 퍼포먼스를 개선했다.

 

▲ '제2회 워킹페스타 인 백제’ 행사 장면. (사진= 부여군/SNS 타임즈)

 

또 백제 의상 체험 이벤트, 백제인의 하루 체험, 금동대향로 보물찾기 등 체험 프로그램을 다양화 하고, 떡메치기와 인절미 만들기 등 한국음식 체험 부스를 운영해 호응을 얻었다.

 

나소열 도 문화체육부지사는부여를 걸으며 백제의 숨결을 느끼는 워킹페스타가 국내·외 관광객과 동호인들이 즐겨 찾는 우리나라 대표 가을 이벤트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 Copyright, SNS 타임즈

류인희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