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의 둘레 > 문화유적

부여군, 보부상 공문제 및 제16회 홍산대첩문화제 성황리 개최

지역민이 만들고 지역민이 참여하는 축제로 3일간의 대장정 마무리

기사입력 2018-04-16 오후 12:55:1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SNS 타임즈] 부여군 홍산면에서는 2018 보부상 공문제와 제16회 홍산대첩 문화제가 지난 12∼14일까지 홍산면 홍산동헌과 시가지 일원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 홍산대첩 및 보부상 공문제 장면.   (사진= 부여군/SNS 타임즈)

 

예년과 달리 올해에는 보부상 공문제와 홍산대첩 문화제를 홍산문화보존회라는 통합기구를 만들어 보다 다양한 행사를 내실 있게 추진했다.

 

12일에는 전야제로홍산대첩학술토론회를 열고, 최영장군의 승전과 그 역사 현장에 대한 심도 있는 설명으로 지역주민들에게 우리 지역에 대한 자부심을 제고했다.

 

▲ 홍산대첩 및 보부상 공문제 장면.   (사진= 부여군/SNS 타임즈)

 

또한, 13일부터 14일 폐막식까지 홍산동헌 및 시가지 일원에선 홍산대첩제례, 보부상 공문제를 비롯해 지역주민과 관광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ㅍ하는 줄타기, 사물놀이, 판소리, 장문놀이, 비나리, 판굿, 회심곡, 다듬이 소리, 민요, 건강체조, 노인대학 합창, 풍물단 승무북과 짝쇄, 동동구리모와 타령, 멋진걸스 공연, 충남국악단 공연 등 다채롭고 신명나는 행사들로 가득했다.

 

▲ 홍산대첩 및 보부상 공문제 장면.   (사진= 부여군/SNS 타임즈)

 

14일에는 계속되는 비로 행사 취소를 염려하는 상황 속에서 비를 맞으며 찾아오는 지역주민과 관광객들의 기대에 부응하고자 행사를 진행했다.

 

더욱이 다른 지역 축제들과는 달리 이번 축제가 큰 의미를 갖는 것은 지역주민이 기획하고 주민들이 참여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였다는 점이다.

 

다듬이 소리, 장타령, 동동구리모와 타령, 장문놀이 및 사발통문, 각임소영접, 보부상총회, 신차영감행차 등은 지역민과 관내 학교 학생들의 참여 속에 함께 만들어낸 결과물이었다.

 

행사의 마지막이자 하이라이트였던신차영감행차는 보부상 총회에서 새로이 선출된 접장을 모시고 전 보부상단이 함께 귀임하는 퍼레이드로 지역민과 학생 등 총200여명 참여했다. 홍산 시가지에는 흥이 넘쳤으며, 어느 곳에서도 볼 수 없는 이 지역에서만 볼 수 있는 보부상 행렬의 멋진 광경을 연출했다.

 

홍산문화보존회 이정구 회장은우리지역만의 역사와 문화는 어느 지역에도 뒤지지 않으며, 그 속에 있는 사람들의 끼와 능력도 대단하다. 앞으로 더욱 우리지역의 역사와 문화를 보존 발전시켜, 자연스럽게 대한민국의 대표 축제 및 역사문화지역이 될 수 있도록 지역민과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Copyright, SNS 타임즈

류인희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