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대전

대전시청 끝번호 요일제 추진으로 주차난 해소

19일부터 선택요일제 → 끝번호 요일제로 변경 시행

기사입력 2018-03-13 오전 8:54:1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SNS 타임즈] 대전시는 그동안공공기관 에너지이용 합리화추진에 관한 규정에 의해 추진돼 온 선택요일제를 오는 19일부터 끝번호 요일제로 전환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 대전시청 끝번호 차량 출입제한 홍보 포스터.

 

대전시에 따르면 그동안 시 청사 부설주차장의 극심한 주차난으로 공무원과 민원인들이 많은 불편을 호소했고, 그에 따른 차량통제의 비효율성이 제기돼왔다.

 

이에 시는 자동차 번호판 끝 번호에 따라 월요일 1,6, 화요일 2,7, 수요일 3,8, 목요일 4,9, 금요일 5,0번에 해당되는 차량의 대전시청사 진입을 제한하는 승용차 끝번호 요일제를 추진하기로 했다.

 

다만 기존 선택요일제 참여 단말기를 부착한 민원인차량 등은 주차요원의 안내에 의해 종전 방식으로 출입이 가능하다.

 

대전시 관계자는끝번호 요일제 시행으로 주차혼잡이 완화되고 민원인들의 주차 불편이 해소될 것이라며주차장 안정화를 위해 공직자와 시민들의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Copyright, SNS 타임즈

원성욱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