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론의힘 > Social 뉴스

진정한 힐링은 ‘보문산 숲치유센터’ 에서

9개 분야 15종 맞춤형 프로그램 본격 운영, 3~11월 매월 모집

기사입력 2018-03-07 오전 8:56:5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SNS 타임즈] 대전시는 시민들의 산림휴양과 치유, 건전한 여가활동과 건강증진을 위한 ‘2018년 보문산 숲치유센터 프로그램을 본격적으로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 지난해 '보문산 숲치유센터' 프로그램 운영 장면. (사진= 대전시/SNS 타임즈)

 

대전시에 따르면 올해 보문산 숲치유센터는 3월부터 11월까지 운영되며 다양한 계층과 연령층을 위한 9개 분야 15종의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시는 기본프로그램으로 숲이 들려주는 이야기(숲 해설), 숲에서 Walking(숲길 체험), Healing ()(숲 치유)를 운영한다.

 

특별 프로그램으로는 신건강개선(힐링명상요가), 환경성 질환예방(아토피, 천식환자 등 환경성질환 예방치유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 지난해 '보문산 숲치유센터' 프로그램 운영 장면. (사진= 대전시/SNS 타임즈)

 

특히, 소방공무원을 위한 심리안정(외상 후 스트레스 치유)과 직무스트레스 관리(숲 해설가와 함께하는 숲속 힐링), 배재대학교 및 남대전고등학교와의 MOU 프로그램 등 맞춤형 특성화 프로그램으로 이용객들의 만족도를 높여 나갈 방침이다.

 

대전시 관계자는눈높이에 맞는 프로그램으로 숲과 하나가 되고, 교감과 체험을 통해 감수성이 향상되고 몸과 마음이 건강해지는 진정한 힐링을 경험하게 될 것이라며숲이 주는 선물을 보다 많은 시민들이 누릴 수 있도록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프로그램 참여 신청은 참여 전달 25일까지(3월 제외)‘보문산 숲치유센터 네이버 카페(http://cafe.naver.com/forest2707878)’또는 대전시 공원관리사업소(☎042-270-7878)로 하면 되며, 비용은 무료다.

 

한편, 보문산 숲치유센터는 도심 속 다양한 녹색문화 체험의 장으로 숲이 지닌 치유기능을 통한 스트레스 해소와 건강유지 등 다양한 계층의 힐링 시설로 꾸준한 인기를 모아왔다.

 

지난해에는 따뜻한 숲 등 10개 프로그램을 운영해 약 3,000여 명의 참여자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 Copyright, SNS 타임즈

원성욱 기자 (editor@snstimes.kr)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정보네트워크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에 많이 본 기사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