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포신도시 1호 기업’ 첫 삽 떴..
충청 16일 첨단산단서 한양로보틱스 착공식…내년 6월..
[SNS 타임즈] 내포신도시 ‘1호 기업’이 마침내 첫 삽을 뜨고 공장 설립 공사에 본격 돌입했다

도안대로 도로개설공사 ‘본격화’
대전 16일 기공식, 서남부지역 교통 혼잡 개선 및 ..
[SNS 타임즈] 대전시가 16일 오후 도안대로 도로개설공사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갔다.

이색(異色) 칼럼
more

충남도의회, 서산시 행감 거부…위임..
이슈 안건해소위, 노조 측 반발로 발 돌려…감사 거부..
[SNS 타임즈] 충남도의회 시군 행정사무감사가 올해 마지막 감사 대상인 서산시의 수감 거부로 모두 무산됐다
Focus on
more

유성대로(궁동네거리~충대수의대) 차..
대전 불합리한 도로구조 개선으로 교통사고 예방 및 죽..
[SNS 타임즈] 대전시는 유성대로 궁동네거리~충남대 수의대 구간 편도차로 중앙에 설치된 녹지대로 인한 빈번한 교통사고 및 교통정체 해소를 위해 불합리한..
한국관광공사, 11월 걷기여행길로 ..
여행 늦가을 백제의 혼 서린 금강 일대 충남 부여 백..
[SNS 타임즈]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늦가을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11월 걷기여행길 6곳 중 부여 백마강길을 추천했다
세종시 전의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사..
So 14~16일 밭에서 부터 배추를 직접 뽑고 절여..
[SNS 타임즈] 세종시 전의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시민 기부를 통해 담근 사랑의 김장김치를 어려운 이웃과 함께 나눈다

가로림만 국가해양정원 ‘밑그림’ 나..
충청 ‘기본계획 수립 및 타당성 조사 연구용역’ 중간..
[SNS 타임즈] 충남도가 중점 추진 중인 ‘가로림만 국가해양정원’의 밑그림이 제시됐다

바르게살기운동세종시협의회, 고운동위..
사회 세종시, 총 6개동위원회 18개회 1200여 명..
[SNS 타임즈] 바르게살기운동세종시협의회 고운도위원회가 창단돼 지역에 대한 공익활동에 들어갔다
‘백제명주 3종’, 술 속에 백제문..
충청 충남도-충남문화산업진흥원, 백제명주 3종 출시 ..
[SNS 타임즈] 충청남도와 충남문화산업진흥원이 개발한 ‘백제명주 3종’이 11.23~11.25일까지 열리는 ‘2018 대한민국 우리술대축제’에 참가한다

최근 많이 본 기사

춤으로 그리는 동화 ‘피노키오’
문화 대전시립무용단 2018 기획공연 Ⅷ, 11월 2..
[SNS 타임즈] 대전시립무용단의 어린이를 위한 공연‘춤으로 그리는 동화-피노키오’가 오는 28일부터 12월 1일까지 대전예술의전당 앙상블홀에서 펼쳐진다

세종시 `최고의 밥 맛 좋은 쌀` ..
세종 11.17일 도담동 싱싱장터 내 싱싱문화관에
[SNS 타임즈] 한국쌀전업농세종시연합회가 주관하는 제3회 밥 맛 좋은 쌀 선정 경진대회가 오는 17일 도담동 싱싱장터 내 싱싱문화관에서 개최된다
세종시 중고생 무상교복 현물로 지급..
세종 세종시의회 교육안전위 1차 회의서‘저소득층 학생..
[SNS 타임즈] 그동안 지원방식을 두고 논란을 빚었던 세종시 중‧고등학생 무상 교복 지원이 현물 지급으로 일단락됐다

여론광장
진행중인 여론광장이 없습니다.
more

최근에 가장 많이 본 기사 인물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기사에 대한 반응
정보네트워크

세종둘레소
more
1년간 가장 많이 본 기사
  1. 00 ‘항공사도 인공지능 챗봇 서비스’
  2. 01 ‘세종시 원주민, 아직도 끝나지 않은 원..
  3. 02 후오비 코리아,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경..
  4. 03 세종시정 여론이 답이다(34회)
  5. 04 대전시, 청년희망통장 신청자 모집
  6. 05 “충남도 홈페이지 모바일 이용 쉬워진다”
  7. 06 세종시정 여론이 답이다(35회)
  8. 07 세종시정 여론이 답이다(32회)
  9. 08 ‘교육 분야 변화시킬 Top 10 기술’
  10. 09 ‘운명, 숫자의 비밀을 풀다’

‘트럼프, NYT 북한관련 뉴스는 ..
정치 외신이 바라보는 한국과 미국 뉴스
[SNS 타임즈- LA] 북한이 비밀기지에서 탄도미사일 개발을 하는 기만을 하고 있다는 뉴욕 타임즈 보도를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은 이미 알고있는 일이며,..
전체메뉴